시승기
[시승기] 완성도 높은 패밀리 SUV..현대차 ‘더 뉴 싼타페’
TOP STORY
이토록 빠른 변화를 시도하는 브랜드가 또 있을까? 평균 7년 주기의 풀모델 체인지 공식을 ...
현재 전체
[시승기] 캠리 하이브리드 vs. ES300h..같은 재료·두 명의 쉐프
2019-07-23[수입차]  
세계 각국의 제조사들은 각자 저마다의 공용화된 플랫폼 아래 세단과 SUV 등 다양한 모델들을 선보이고 있다. 대표적으로 폭스바겐의 MQB 플랫폼과 BMW의 CLAR, 볼보 SPA ...
[시승기] 하이클래스, 틈새시장 파고 든 소형 SUV..기아차 셀토스
2019-07-22[국산차]  
기아차가 소형 SUV ‘셀토스(Seltos)’를 내놨다. 소형 SUV는 지난 2013년 쉐보레 트랙스와 르노삼성 QM3가 소개되면서 시장이 형성됐다. 여기에 쌍용차 티볼리와...
[시승기] 작은 재규어의 반란..재규어 E-페이스 D180
2019-07-15[수입차]  
본래 재규어는 SUV와 거리가 멀었던 브랜드다. 오히려 스포츠성을 띄는 특화된 모델과 XJ와 같은 고급 세단 위주의 모델이 어울리는 브랜드였다. 지난 2015년 재규어의 첫...
[시승기] 한국인 29%를 위한 소형 SUV..현대차 베뉴
2019-07-12[국산차]  
역사상 어떤 세그먼트가 이렇게 촘촘했을까. SUV의 인기가 선풍적이긴 한 듯 싶다. 쏘울과 니로를 합친다면, 현대기아차의 소형 SUV 라인업은 6종에 이르렀다. 현대차는 이 ...
[시승기] 눈에띄지 않는 오버 엔지니어링..폭스바겐 아테온
2019-07-08[수입차]  
폭스바겐의 이미지는 언제부터 정해져 있었을까? 페르디난트 포르쉐 박사가 처음 비틀을 만들 당시부터 였던걸까? 국민을 뜻하는 독일어 Volk와 차를 뜻하는 Wagen이 합쳐진 폭스바...
[시승기] 유럽서 검증된 ‘실력파 SUV’..시트로엥 C3 에어크로스
2019-07-05[수입차]  
아직 시트로엥의 SUV는 어색하다. 개성있고 독특한 지향점을 가진 브랜드라는 성격이 더 짙다. 실제로도 그렇다. SUV가 대세고, 시트로엥도 이 유행에 합류했지만 시트로엥은 ...
[시승기] 레인지로버의 당돌한 막내..2세대 이보크 D180
2019-07-03[수입차]  
지난 2011년 세상에 공개된 랜드로버의 작은 SUV는 랜드로버 디자인 변화를 알리는 시발점이었다. 커다란 크기와 직선위주의 고집스러운 디자인으로 유지해온 랜드로버에게는 혁신과도 ...
[시승기] 다재다능(多才多能)한 팔방미인..볼보 V60 크로스컨트리
2019-07-01[수입차]  
자동차에는 다양한 장르와 형태를 가진 차량들이 존재한다. 우리에게 익숙한 세단과 SUV뿐만 아니라 쿠페와 컨버터블, 최근 레저인구의 상승으로 주목을 받고 있는 픽업트럭과 해치백, ...
[시승기] 그랜저 아성(牙城)에 도전장 던진..기아차 K7 프리미어
2019-06-28[국산차]  
국내 소비자들에게 보편적인 가족용 세단 하나를 추천한다면 주저없이 중형급 세단이 떠오르기 마련이다. 준대형 세단이 젊어지기 시작하기 전까지 말이다. 시간을 거슬러 젊어진 그랜저 T...
[시승기] 기대치 뛰어넘는 주행성능..기아차 쏘울 부스터 EV
2019-06-26[국산차]  
솔직히 전기차에 아주 회의적이다. 초등학교 때 석유는 분명 50년 내에 고갈될거라 배웠다. 그로부터 20여년이 지났는데, 석유는 아직도 어딘가에서 퍼올려진다. 내연기관 기술이...
[TV 데일리카] 소형 SUV 시장서 독주(獨走)하는..쌍용차 티볼리
출시 4년만에 페이스 리프트 버전으로 변경된 쌍용차의 베리 뉴 티볼리는 LED를 사용한 디자인 변화와 신규 파워트레인 적용으로 점점 치열해지는 소형 SUV 시장에서 새로운 경쟁을 ...
[시승기] 더 강해진 챔피언..티볼리 1.5 가솔린 터보
2019-06-20[국산차]  
지난 2015년 출시 후 2017년 20만대 돌파, 다시 2019년 6월 30만대 돌파까지 티볼리의 인기는 거침이 없다. 그야말로 소형 SUV의 강자라는 타이틀을 내려놓지 않고 있...
[시승기] 독일산 세단의 대안..볼보 S90 T5 인스크립션
2019-06-18[수입차]  
지금이 아닌, 포드 산하에 있던 볼보의 이미지를 생각해보자. 사실 그땐 자동차보다 트럭과 중장비가 더 익숙한 이미지였고, 각이 잔뜩 진 승용차들은 짙은 ‘꼰대’의 향기를 풍겼다. ...
[시승기] 캐딜락의 듬직한 가장(家長) ..리본 CT6 3.6 플래티넘
2019-06-17[수입차]  
자동차 시장에서 양극화 현상은 어제 오늘일이 아니다. 첫 시작은 높은 가격대의 수입차와 국산차 간의 격차로 시작해서 최근에는 차체 크기로까지 번지고 있다. 전통적인 세단 시장 외에...
[시승기] 보편성을 갖춘 ‘모두를 위한 SUV’..쌍용차 코란도
2019-06-14[국산차]  
쌍용차의 주 고객층은 아저씨들이었다. 무쏘에서 렉스턴으로 이어지는 그 계보다. 지금의 양상은 조금 다르다. 테이크아웃 커피를 들고 티볼리에 올라타는 여성들을 적잖게 볼 수 있고, ...
prev next
◁◀     8     ▶▷

  • i20 N
  • 애스턴 마틴, DB5 골드핑거
배너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