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테마·이슈 국제/해외
테마·이슈
전체
인물/인터뷰
자동차 디자인
통계/리서치/정책
모터쇼
국제/해외
이슈/화제
브랜드 히스토리
오늘의 역사
상세검색
  • 검색대상
  • 검색범위
  • 검색기간
    ~
  • 브랜드별
2021-01-13[수입차]  
중국의 구글로 불리는 IT 업체 바이두(Baidu)가 전기차, 자율주행차 사업을 위해 지리자동차와 손을 잡았다. 다임러 그룹의 최대 주주이자 볼보, 폴스타, 링크앤코 등 자동...
2021-01-12[수입차]  
랜드로버가 극한의 내구성과 한계를 테스트하는 2021 다카르 랠리에 오프로더 모델, 올 뉴 디펜더를 투입한다. 바레인 레이드 익스트림(Bahrain Raid Xtreme, BRX)...
2021-01-12[수입차]  
토요타가 모터스포츠 기술을 기반으로 한 하이퍼카 경쟁에 뛰어든다. 르망 24시 레이스로 유명한 국제 내구레이스(WEC) 하이퍼카 시리즈에 참전하는 토요타는 양산차를 기반으로 한 경...
2021-01-11[수입차]  
BMW가 당초 2023년까지 계획했던 전기차 생산을 25만대 상향 조정한다. 현재 약 8%에 머물고 있는 전동화 차량의 점유율은 20%로 끌어올리며 프리미엄 전기차 시장의 주도권 ...
2021-01-11[수입차]  
캐딜락이 오는 2월 1일 콤팩트 세단 CT4와 중형 세단 CT5의 고성능 버전인 CT4-V 블랙윙, CT5-V 블랙윙을 공개한다. 메르세데스-AMG, BMW M, 아우디 RS...
2021-01-08[수입차]  
볼보의 두 번째 전기차 XC40 리차지(Recharge)가 하반기 생산에 돌입한다. 2019년 첫 등장 이후 지난해 스웨덴 기준 6만2,000유로(약 8,300만원)의 판매가격까지...
2021-01-08[수입차]  
포르쉐가 미드십 스포츠카 카이맨과 박스터의 후속 모델에 전기차를 추가할 전망이다. 포르쉐 최초의 순수 전기차 타이칸에 이어 마칸, 카이맨, 박스터 등 중심 모델의 전동화를 서두르고...
2021-01-07[수입차]  
BMW의 대표 비즈니스 세단 5시리즈 라인업에 마침표를 찍어줄 M5 CS 공개가 임박했다. 635마력의 강력한 성능을 바탕으로 독일 호켄하임 서킷을 1분 53초 6의 기록으로 주파...
2021-01-07[수입차]  
아우디의 모터스포츠 전담 부서이자 고성능 모델 개발을 맡고 있는 아우디 스포츠(Audi Sport Gmbh)가 전기차 시대에도 RS 배지를 포기하지 않겠다는 뜻을 피력했다. ...
2021-01-07[수입차]  
7일 기아자동차에 따르면 유럽 전략 모델 씨드 왜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가 스웨덴 테크니켄스 바를츠(Teknikens Världs)가 선정한 201 최고의차(Teknike...
2021-01-07[수입차]  
럭셔리 SUV 시장에 출사표를 던진 마이바흐 GLS가 중국 시장을 위한 다운사이징 파워트레인 사양을 공개했다. 배기량이 높은 고가의 차량에 별도의 과세를 부과하는 중국 시장에 맞춰...
2021-01-06[수입차]  
2018년 맥라렌이 공개한 슈퍼카 스피드테일(Speedtail)이 경매 무대에 등장했다. 106대 한정판 모델로 소개된 스피드테일은 175만 파운드(약 25억 8,000만원)의 높...
2021-01-06[수입차]  
2018년부터 숨가쁘게 달려온 FCA그룹과 PSA그룹간의 합병안이 최종 승인됐다. 지난해 12월 EU 집행위원회 승인에 이어 이달 주주들의 최종 승인까지 거친 두 그룹은 스텔란티스...
2021-01-05[수입차]  
e-트론을 필두로 전동화 라인업 확장에 힘쓰고 있는 아우디가 향후 개발 방향을 완전한 전동화로 설정했다. 3개의 전동화 모듈화 플랫폼을 바탕으로 세단, SUV, 스포츠카 등의 전기...
2021-01-05[수입차]  
중국 제조사들의 전기차 주행거리 확보가 점점 속도를 내고 있다. 올해 출시를 앞둔 링크앤코의 순수 전기차는 한번 충전으로 400마일(약 643km)을 달릴 수 있으며 포르쉐, 현대...
    3    

  • BMW Z8
    BMW Z8
  • 폭스바겐, 티구안
    폭스바겐, 티구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