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테마·이슈 이슈/화제
테마·이슈
전체
인물/인터뷰
자동차 디자인
통계/리서치/정책
모터쇼
국제/해외
이슈/화제
브랜드 히스토리
오늘의 역사
상세검색
  • 검색대상
  • 검색범위
  • 검색기간
    ~
2020-12-17[국산차]  
국내 자동차 소비자들은 전기차의 경제성과 주행성능에 만족감을 표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컨슈머인사이트(대표 김진국)은 전기차를 구매한 소비자 총 833명을 대상으로 리서...
2020-12-17[수입차]  
메르세데스 벤츠가 내년 상반기에 나올 EQS의 생산 공장 장면을 공개했다. 그리고 여기에 3종의 EQ 모델을 추가한다. 14일(현지시각) 메르세데스 벤츠가 전기 자동차로의 전...
2020-12-14[수입차]  
중국의 장안자동차가 2025년까지 FCV, BEV와 PHEV를 포함해 모두 25종의 전기차를 내놓을 것이라고 밝혔다. 10일(현지시각) 중국 장안자동차는 5년 이내에 모두 2...
2020-12-14[수입차]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의 일론 머스크 최고경영자(CEO)가 캘리포니아주를 버리고 텍사스로 떠난 사실이 알려졌다. 이유는 바로 과도한 세금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일론 머스...
2020-12-11[수입차]  
독일의 폭스바겐 브랜드가 유로 7 배기가스 기준에 불쾌감을 드러냈다. 8일(현지 시각) 익명을 요구한 폭스바겐의 수석 엔지니어는 오토뉴스와의 인터뷰를 통해 “유로 7 배기가스...
2020-12-11[국산차]  
현대자동차가 미국의 로봇회사 보스턴 다이내믹스(Boston Dynamics)를 인수했다. 보스턴 다이나믹스는 소프트뱅크 소유의 기업으로 인수비용은 약 1조원에 해당한다. 9일...
2020-12-10[국산차]  
현대차가 오는 2040년까지 전 라인업을 전동화로 바꾸고, 글로벌 시장 점유율을 8~10%를 확보한다는 전략이다. 현대자동차는 10일 온라인을 통해 ‘CEO 인베스터 데이’를 ...
2020-12-10[수입차]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는 내년 한해동안 SUV와 픽업트럭 등 다양한 신모델 출시를 통해 국내 수입차 시장을 적극 공략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올해 상반기 링컨 브랜드는 대...
2020-12-10[수입차]  
GM 브랜드 산하 GMC가 2021년 가을 본격적인 생산을 앞두고 있는 1000마력 전기 픽업트럭 허머 EV 프로토 타입 테스트 장면을 공개했다. GM의 차세대 전동화 전략의...
2020-12-10[수입차]  
영국의 오프로드 자동차 복각 모델 메이커인 이네오스(INEOS)가 자사의 공장을 영국 대신 프랑스 함바흐로 결정했다. 브렉시트로 인한 부품 물류비용 상승이 주요원인이다. 8일...
2020-12-08[수입차]  
마세라티가 르반떼에 이어 차체 크기를 줄인 두 번째 SUV 그리칼레(Grecale)를 2021년 상반기 출시한다. 같은 FCA 그룹 소속 내 알파로메오 스텔비오의 뼈대를 밑바...
2020-12-08[수입차]  
BMW가 2021년 X7 부분변경 공개와 함께 쿠페형 SUV X8을 선보인다. 덩치 큰 X7의 군살을 덜어내고 날렵한 지붕 라인을 가질 X8은 직렬 6기통 엔진부터 전기모터와 배터...
2020-12-08[수입차]  
요한 반 질(Johan van Zyl) 토요타 유럽사업 담당 사장은 최근 영국 정부가 관세를 포함한 무역장벽 최소화를 하지 않겠다는 일명 ‘노딜 브렉시트’에 대해 “미래는 매우 부...
2020-12-08[국산차]  
르노삼성이 내놓은 중형 SUV 뉴(New) QM6가 4000대 판매를 돌파한 것으로 확인됐다. 8일 르노삼성자동차 관계자는 “뉴 QM6는 출시 이후 18일만에 2790대 판매...
2020-12-08[수입차]  
토요타가 6일(현지 시각) 테슬라 모델 Y의 경쟁 모델로 예상되는 새로운 전기 SUV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아직 모델명이 정해지지 않는 이 차량은 스바루와 공동 개발한...
    4    

  • 기아차 2021 모하비
    기아차 2021 모하비
  • 현대차 더 뉴 코나
    현대차 더 뉴 코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