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공유

현대차그룹, 이용우 이노션 사장·송미영 인재개발원장 임명..‘역량 강화’

URL 복사

현대차그룹, 이용우 이노션 사장·송미영 인재개발원장 임명..‘역량 강화’Hyundai
2020-07-29 12:28:31
이노션 이용우 사장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은 29일 이용우 제네시스 사업부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시키면서 이노션 대표이사에 내정하고, 송미영 현대기아차 인재개발1팀장(상무)를 인재개발원장에 임명했다.

이는 현대자동차그룹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글로벌 사업환경 변화에 적극 대응하고, 새로운 사업전략과 연계한 내부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포석이라는 해석이다.

신임 이용우 사장은 현대차 제네시스사업부장과 북미권역본부장, 브라질법인장 등을 거치며 뛰어난 글로벌 사업역량을 보유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과거 이노션 미주지역본부장을 역임한 바 있어 이노션 주요 사업과 조직에 대한 이해도가 높다.


이 사장은 이노션의 글로벌 사업영역 확대와 디지털 콘텐츠 역량을 제고하는 등 사업전략 가속화를 통해 지속 성장을 견인할 적임자로 꼽힌다.

이와 함께 ▲현대·기아차 인재개발1팀장 송미영 상무를 인재개발원장에 임명했다.

송미영 신임 인재개발원장은 인재개발 분야 전문지식과 다양한 실무 경험을 겸비한 전문가로 꼽힌다. 미래 사업전략을 반영한 임직원 역량 육성 전략을 수립하고 실행에 옮기는 역할을 맡게된다.


송 원장의 이번 발탁 인사는 성과와 역량 중심의 현대차그룹 임원인사의 연장선상에 놓여 있다는 말도 나온다.

현대차 상용담당 한성권 사장과 이노션 안건희 사장은 각각 고문역에 위촉됐다.

한 전 사장은 지난 2016년부터 4년여간 현대차 상용사업을 담당하며 세계 최초 수소전기트럭 양산 등 친환경차 중심의 사업 혁신 기반을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안 전 사장은 약 11년간 이노션 대표이사를 역임하며, 이노션이 글로벌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회사로 성장하는데 크게 기여했다.

한편, 이노션은 최근 세계 최고 권위의 국제 광고제인 칸 라이언즈에서 은사자상을 수상하고, 현대차 미국 슈퍼볼 광고가 자동차 부문 1위에 오르는 등 글로벌 경쟁력을 인정받고 있다.

■ 이용우(李容佑) 이노션 사장
1959년생 (61세)
고려대 영어영문학 학사
현대차 제네시스사업부장 (부사장)
현대차 북미권역본부장 (부사장)
현대차 HMB법인장 (부사장)
현대차 해외판매사업부장 (전무)
이노션 미주지역본부장 (상무)

현대기아차 송미영 상무


■ 송미영(宋美榮) 현대차 인재개발원장
1976년생 (44세)
한양대 교육공학 박사
이화여대 교육공학 학사
현대차 인재개발1팀장 (상무)
현대차 리더십개발실장 (책임매니저)

ysha@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관련기사]
  • 기아차, 4세대 카니발
  • 아우디, 전기차 e-트론 (e-tron) (디지털 이미지로 무장)
배너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