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기사공유

벤츠의 플래그십 세단 신형 S-클래스..과연 유럽 현지 가격은 얼마일까?

URL 복사

벤츠의 플래그십 세단 신형 S-클래스..과연 유럽 현지 가격은 얼마일까?Mercedes-Benz
2020-09-17 14:57:13
더 뉴 S 클래스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지난 2일 벤츠의 S-클래스가 7년 만에 새롭게 공개됐다. 커진 차체와 첨단 편의 및 안전사양을 가득 담은 S-클래스는 오는 12월부터 독일을 시작으로 글로벌 판매에 나설 예정이다.

16일(현지시간) 메르세데스-벤츠는 12월부터 고객 인도에 나설 S-클래스의 판매가격을 공개했다. 3리터 사양의 가솔린 2종류와 디젤 3종류의 S-클래스를 먼저 발표한 벤츠는 독일 기준 9만 3438유로(약 1억 3024만원)부터 S-클래스의 판매를 시작한다.

최고출력 286마력, 최대토크 61.2kgf.m를 발휘하는 3리터 디젤엔진이 탑재된 S350d는 전장 5179mm의 숏 휠베이스(SWB) 모델로 전폭 1954mm, 전고 1503mm, 휠베이스 3106mm의 크기를 지니며, 뒷바퀴를 굴리는 후륜구동이 기본 사양이다.


더 뉴 S 클래스

시작가는 9만 3438유로(약 1억 3024만원)부터 시작하며, 전장과 휠베이스가 각각 5289mm, 3216mm로 길어진 롱 휠베이스(LWB) 모델의 경우 9만 6094유로(약 1억 3385만원)로 책정됐다.

여기에 4륜 구동 시스템인 4Matic 추가 시 숏 휠베이스 9만 7140유로(약 1억 3535만원), 롱 휠베이스 9만 9806유로(약 1억 3910만원)로 상승한다.


동일한 3리터 디젤엔진으로 330마력, 71.4kgf.m로 출력과 토크를 높인 S400 4Matic의 경우 숏 휠베이스 10만 3994유로(약 1억 4500만원), 롱 휠베이스 10만 6998유로(약 1억 4920만원)로 책정됐다.

더 뉴 S 클래스

3리터 가솔린 엔진을 탑재한 S450 4Matic은 최고출력 367마력, 최대토크 51kgf.m를 발휘하며, 롱 휠베이스 모델로만 판매가 시작된다. 판매가격은 10만 6650유로(약 1억 4870만원)로 책정됐다.


과거와 달리 V8 엔진이 아닌 직렬 6기통 3리터 터보사양으로 다운사이징을 거친 S500 4Matic의 경우 최고출력 435마력, 최대토크 53kgf.m를 발휘한다. 판매가격은 숏 휠베이스 11만 5130유로(약 1억 6050만원), 롱 휠베이스 11만 7786유로(약 1억 6420만원)로 각각 책정됐다.

추후 출시될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사양의 S580e와 고성능 AMG 모델의 경우 2021년 출시와 함께 상세한 제원과 가격 정보가 공개될 예정이다.

더 뉴 S 클래스

독일 정부는 코로나19로 인한 경기 침체로 지난 7월부터 연말까지 부가세를 3% 인하한 16%의 세율을 적용 중이다. 이에 올 12월부터 판매에 나서는 S-클래스의 판매가격은 내년 이후 상향 조정될 예정이다.


한편 국내에서는 신형 S-클래스에 탑재되는 3리터 디젤 엔진과 동일한 사양의 S350d 4Matic 숏 휠베이스 모델이 1억 3420만원, 3리터 가솔린 엔진을 탑재한 S450 4Matic 롱 휠베이스 모델이 1억 7270만원에 판매 중이다.

shlim@dailycar.co.kr
[관련기사]

2020 오토디자인어워드 수상 작품
전기차의 새로운 비율과 공간 . New Proportion & Space - EVs
수상작 전시회 : COEX, 2020 InterBattery, 2020. 10. 21 ~ 23 / KINTEX, 2020 Auto Salon Week, 2020. 12. 10 ~ 13
  • 올 뉴 렉스턴
  • 볼보, 크로스컨트리 V90